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서울) 서울시, 성북동 일대 규제 완화해 개발 속도 박차

서울경기케이블TV 조성협 기자 jshkh@dlive.kr

기사승인 2022.06.27  17:51:05

공유
default_news_ad1

서울시가 제4차 도시 건축공동위원회 수권소위원회에서 성북구 성북동 일대 개발 규제를 완화하는 지구단위계획 재정비안을 수정 가결했습니다.

대상지는 한양도성 북동 측, 북악산 능선을 경계로 하는 구릉지형으로 간송미술관과 성락원, 선잠단지와 대사관저 등이 밀집한 저층주거단지 지역입니다.

이번 결정에 따라 먼저 낙원연립구역 등 구역 내 대규모 개발 가능 필지를 특별계획가능구역에 포함시켜 세부적인 개발 계획을 수립할 수 있도록 했습니다.

또, 최근 개정된 서울시 지구단위계획 수립 기준을 적용해 별도로 지구단위계획을 변경하지 않고도 특별건축구역 지정과 건축협정 체결 등을 가능하게 했습니다.

더불어 성북로변 차량 출입 제한 규정도 폐지합니다.

재정비 계획안은 주민 열람과 결정고시 절차를 거쳐 올해 하반기부터 적용될 예정입니다.

 

서울경기케이블TV 조성협 기자 jshkh@dlive.kr

<저작권자 © 인사이드케이블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