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1.2억뷰 돌파!"...'여신강림',누적 조회수 폭발적

송태훈 기자 songth@kcta.or.kr

기사승인 2021.01.12  14:28:28

공유
default_news_ad1

- 문가영X차은우X황인엽, 시청자 '여강앓이' 호소!

<사진> tvN ‘여신강림’ 제공

tvN ‘여신강림’이 8화만에 클립 영상 누적 조회수 1.2억뷰를 훌쩍 돌파하며 폭발적인 화제성을 입증했다.

tvN 수목드라마 ‘여신강림’(연출 김상협, 극본 이시은)은 외모 콤플렉스를 가지고 있다가 '화장'을 통해 여신이 된 주경(문가영 분)과 남모를 상처를 간직한 수호(차은우 분)가 만나 서로의 비밀을 공유하며 성장하는 자존감 회복 로맨틱 코미디물이다.

지난 8화에서는 주경과 수호가 서로의 마음을 확인해 설렘을 안겼다. 주경은 수호가 다른 사람을 좋아하고 있다고 오해했지만, 수호의 시선은 언제나 주경에게 향했다. 이에 수호는 주경에게 돌직구 고백과 함께 달콤한 입맞춤으로 마음을 전하며 설레는 2막을 예고했다. 이에 주경과 수호의 쌍방 로맨스에 관심이 모아진 상황이다.

그런 가운데 ‘여신강림’이 지난 11일(월) 기준, 방송 8화만에 클립 영상 누적 조회수 1.2억뷰를 돌파하는 기염을 토하며 뜨거운 인기를 실감케 하고 있다. 특히 타 플랫폼을 제외하고 유튜브에서만 클립 영상 누적 조회수 1억뷰를 돌파, 국내외를 아우르는 강력한 돌풍을 일으키고 있어 이목이 집중된다.

이는 주경, 수호, 서준을 비롯한 매력적인 캐릭터들을 더욱 입체적으로 담아내는 배우들의 열연과 심장을 콩닥거리게 만드는 로맨스, 예측하지 못한 순간 웃음을 터뜨리는 코미디가 완벽한 시너지를 발휘한 것으로 보인다. 특히 ‘여신강림’은 외모 콤플렉스를 가지고 있던 주경이 자신만의 방법으로 자존감을 회복해 나가는 과정이 유쾌하게 담겨 공감을 자아내고 있다. 동시에 드라마화 되며 한층 다채로워진 에피소드와 촘촘해진 인물들의 서사가 몰입도를 높이며 시청자를 헤어나오지 못하게 만들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무엇보다 ‘여신강림’은 tvN 타깃인 남녀 2049 시청률에서 전 채널 동 시간대 1위를 기록하는 등 2049 시청층에게 화제를 모으고 있다. 이에 각종 SNS와 커뮤니티 사이트에서는 “설레다가 웃기다가 너무 재밌음. 진심 시간 순삭”, “캐릭터들의 서사가 차곡차곡 쌓여서 더 몰입하게 된다. 후반부가 너무 기대됨”, “보는 내내 내 심장이 콩닥거린다. 심장아 나대지 마”, “배우들 연기도 전개도 연출도 너무 좋다. 매일 보면 좋겠다”, “설렘 포인트와 웃음 포인트를 잘 아는 드라마. 제대로 취향 저격 당했다” 등 뜨거운 반응을 보이고 있어 앞으로도 상승세가 계속될 것으로 보인다.

한편, 동명의 인기 웹툰을 원작으로 하는 tvN 수목드라마 ‘여신강림’ 9화는 오는 13일(수) 밤 10시 30분에 방송된다.

송태훈 기자 songth@kcta.or.kr

<저작권자 © 인사이드케이블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